Media Log

희망찬 새해가 밝았다.

올해는 정해년,  돼지의 해, 돼지 띠의 해다.  그것도 황금 돼지 띠라고 언론에서요란하다.  올해가 돼지 띠인 것을 모르는 사람이 있을까?  이제 7살이된 우리 아이도 올해가 돼지 띠인줄을 안다.

그런데 올해가 돼지 띠인 줄 모르는 곳이 있다. 나이 어린 초등 학생도 아니고, 외국인 지사도 아니고, 개인이 운영하는 개인 회사도 아닌 우리나라 교육에 관한 방송을 하는 교육 방송이다.

우리 아이들은 아침에 일어나면 보는 TV 프로그램이 몇가지 있는데 그 중하나가 "궁금해, 궁금해"인가 하는 프로그램이다.  교육방송인  EBS에서 하는 프로그램이다.  어떤 호기심있는 질문을 던지고 그에 대답하는 프로그램이다.  아기들에게 호기심을 유발하게 하고, 그걸 통해 교육을 하는 꽤 괜찮은 프로그램이다.

오늘 아침에도 아이들에게 TV를 보여 주는데 아이들이 새해라고 한복을 입고 나왔다. 새해라고 벌써 한복을 입고,  12해에 관한 이야기를 해 준다.  왜 12해의 순서가 정해졌는지 인형극으로 보여주니 아이들이 좋아한다.

그런데 문제는 올해가 무슨 띠냐고 물은 것에 대한 답변

그러자 강아지(보조하는 역할로 나오는 강아지)가 멍멍 거리니 올해가 개띠란다.  어린이 프로라 한번 만들면 나중에(이게 년 단위인지, 몇 개월 단위인지는 모르나) 예전에 한 것을 다시 보여준다.  교육 프로그램이고 그것을 시청하는 아이들이 달라지고, 또 몇개월 또는 몇년 뒤에는 그 기억을 못하는 것이기 때문에 다시 방송하는 것에 대해서 왈가왈부할 일은 아니다.

하지만 다시 방영을 하더라도 내용은 한번 살펴 봐야지.
해가 바뀌어서 방송하는 첫 내용이라면 그 내용이 무엇일지 생각해보고 변한게 있다면 고쳐서 방송을 해야지. 

올해가 개 띠인지 돼지띠인지 분간도 못하고 그냥 개띠라고 방송을 해버리면 어떻하나?
설마 아직 음력으로는 해가 바뀌지 않아서 개띠라고 말한 것은 아니겠지.
그런 것이라면 오늘 방송이 아니라 음력 설날 방송을 해야지.

이게 어른들 프로그램이라면 어른들이 알아서 걸리겠지만 유치원, 초등학생들이 보는 프로그램이 아닌가?  아이들은 방송에서 하는 것은 모두 사실로 알아 들인다.  특히나 아이들을 대상으로 하는 프로그램이 아닌가? EBS 좀 더 신경써 방송을 해라.



  1. Favicon of http://kunggom.tistory.com BlogIcon Kunggom at 2007.01.01 12:20 신고 [edit/del]

    비단 방송뿐만이 아닙니다. 아이들은 방송이건 신문이건 책이건 자기 아빠건 네이버 지식인이건 자신이 권위 있다고 생각하는 것에서 나온 말이면 뭐든지 믿어버립니다.

    덧 : 그래서 저는 예전에는 '딸꾹질은 케첩을 먹으면 나을 수 있다(TV 만화에서 나왔음)', '배가 아프면 전기로 배를 지지면 된다(…?!)', ''유유부단'이라는 말이 있다(책에서 나왔음 - '우유부단'의 오타)'라고 알고 있었습니다. -_-;;

    Reply
    • Favicon of http://www.osnews.kr BlogIcon OSNews sonamu at 2007.01.01 13:06 신고 [edit/del]

      아이들은 스폰지와 같습니다. 그냥 본대로, 들은대로 그대로 흡수해 버립니다. 그러니 더욱 조심해야 합니다. 그런데 배가 아프면 전기로 지지면 된다는 말도 나왔었나요? 이건 아주 심각한 말이네요. 진짜로 따라하면 어떻할려고 그런말을 그대로 내보냈을까요?

    • Favicon of http://kunggom.tistory.com BlogIcon Kunggom at 2007.01.01 13:58 신고 [edit/del]

      아, 그건 어느 동화책(!)에서 주인공의 어머니가 아파서 병원에 갔던 장면인데, 거기서 '아픈 배를 전기로 치료했다'는 부분이 나왔었습니다. 그 부분을 저는 그렇게 이해했던 것이죠. -_-;;;

      뭐, 그 시절에는, 미래를 배경으로 한 어느 동화책에서 나온, 로봇 의사가 죽은 어머니와 꼭 닮은 로봇을 보고 발작을 일으킨 주인공에게 "'그리움'이라는 병에 걸렸으니 전기로 치료하겠다."고 하는 부분을 읽고, 전기 충격을 주면 정말로 그리움이 사라지는지 궁금해했던 적도 있었으니까요. ;;;

    • Favicon of http://www.osnews.kr BlogIcon OSNews sonamu at 2007.01.01 18:56 신고 [edit/del]

      아 그랬었군요. 한번 시험해 보셨다면 큰일 날뻔했네요.

  2. Favicon of http://www.is4real.zc.bz BlogIcon AYIN at 2007.01.01 15:47 신고 [edit/del]

    저때 돼지가 나와서 개 한 대 후려치고 올해는 돼지띠라고 소리치면...-_-

    Reply
  3. Favicon of http://rokcha.tistory.com BlogIcon 록차 at 2007.01.02 17:23 신고 [edit/del]

    예전에 달려라 부메랑이란 애니메이션(미니카를 소재로 한)이 마지막회을 보고 원심력을 반대로 이해하고 다닌 적이 있습니다. 좌회전을 하면 몸이 왼쪽으로 쏠리는게 정상이라고 생각했었지요. ;;
    다시 보면 왜 잘못 이해했는지 알 수 있을 것도 같은데...

    Reply
  4. sokool at 2007.02.15 14:41 신고 [edit/del]

    근데 2월 18일이 되야 돼지띠의 해입니다.
    그전까진 개띠가 맞습니다
    띠 개념은 음력 기준이거든요

    Reply

submit

희망찬 새해가 밝았다.

올해는 정해년,  돼지의 해, 돼지 띠의 해다.  그것도 황금 돼지 띠라고 언론에서요란하다.  올해가 돼지 띠인 것을 모르는 사람이 있을까?  이제 7살이된 우리 아이도 올해가 돼지 띠인줄을 안다.

그런데 올해가 돼지 띠인 줄 모르는 곳이 있다. 나이 어린 초등 학생도 아니고, 외국인 지사도 아니고, 개인이 운영하는 개인 회사도 아닌 우리나라 교육에 관한 방송을 하는 교육 방송이다.

우리 아이들은 아침에 일어나면 보는 TV 프로그램이 몇가지 있는데 그 중하나가 "궁금해, 궁금해"인가 하는 프로그램이다.  교육방송인  EBS에서 하는 프로그램이다.  어떤 호기심있는 질문을 던지고 그에 대답하는 프로그램이다.  아기들에게 호기심을 유발하게 하고, 그걸 통해 교육을 하는 꽤 괜찮은 프로그램이다.

오늘 아침에도 아이들에게 TV를 보여 주는데 아이들이 새해라고 한복을 입고 나왔다. 새해라고 벌써 한복을 입고,  12해에 관한 이야기를 해 준다.  왜 12해의 순서가 정해졌는지 인형극으로 보여주니 아이들이 좋아한다.

그런데 문제는 올해가 무슨 띠냐고 물은 것에 대한 답변

그러자 강아지(보조하는 역할로 나오는 강아지)가 멍멍 거리니 올해가 개띠란다.  어린이 프로라 한번 만들면 나중에(이게 년 단위인지, 몇 개월 단위인지는 모르나) 예전에 한 것을 다시 보여준다.  교육 프로그램이고 그것을 시청하는 아이들이 달라지고, 또 몇개월 또는 몇년 뒤에는 그 기억을 못하는 것이기 때문에 다시 방송하는 것에 대해서 왈가왈부할 일은 아니다.

하지만 다시 방영을 하더라도 내용은 한번 살펴 봐야지.
해가 바뀌어서 방송하는 첫 내용이라면 그 내용이 무엇일지 생각해보고 변한게 있다면 고쳐서 방송을 해야지. 

올해가 개 띠인지 돼지띠인지 분간도 못하고 그냥 개띠라고 방송을 해버리면 어떻하나?
설마 아직 음력으로는 해가 바뀌지 않아서 개띠라고 말한 것은 아니겠지.
그런 것이라면 오늘 방송이 아니라 음력 설날 방송을 해야지.

이게 어른들 프로그램이라면 어른들이 알아서 걸리겠지만 유치원, 초등학생들이 보는 프로그램이 아닌가?  아이들은 방송에서 하는 것은 모두 사실로 알아 들인다.  특히나 아이들을 대상으로 하는 프로그램이 아닌가? EBS 좀 더 신경써 방송을 해라.



submi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