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ia Log

NHN의 네이버에서 네이버 PC 그린을 공개하였다.  이스트소프트에서 무료로 백신을 공개한 것처럼 네이버 PC 그린도 무료 백신 프로그램이 포함되어 있다.

네이버  PC 그린 다운로드하러 가기

회사야 라이선스 계약을 맺은 백신 프로그램을 쓰고 있기 때문에 바이러스 걱정을 하지 않지만 집에서는 개인에게 무료 공개된 avast를 사용하다 얼마전에 이스트 소프트의 알약을 사용해 왔다.

2007/06/11 - [소프트웨어 사용] - 쓸만한 무료 백신 프로그램 AVAST


알약이 백신 프로그램 중에서는 성능이 높기로 유명한 비트 디팬더 엔진을 사용하기 때문에 무료라하지만 안심하고 쓸 수 있었다.

이번에 네이버 PC 그린 역시 기대가 가는 백신 프로그램이 포함되어 있다.   백신 프로그램 순위를 따지면 항상 상위 그룹에 끼는 Kaspersky 엔진을 사용한 백신이기 때문이다.

그래서 설치하여 지금 사용하고 있는 중이다. 아직 내 PC에 바이러스가 없기 때문에 그리고 앞으로도 바이러스가 없길 바라기 때문에 백신 프로그램이 바이러스를 잘 잡아내는지는 알 수 없다.  단순하게 쓰면서 고쳤으면 하는 것만 적어 보았다.


1) 엔진 버전 업데이트
사용자 삽입 이미지

네이버 PC 그린에 사용된 카스퍼스키의 백신 엔진은 눈으로 확인하기 어렵다. 그림에서처럼 08.01.22.01 형태로 나온다. 카스퍼트시가 아직 8.0이 나오지 않았는데 왜 이리 버전이 나온가 했는데 엔진 버전이 아니라 날짜를 사용하고 있다.  어제 날짜인 1얼 22일의 1번째 엔진이란 뜻으로 보인다.

실제 엔진은 4.0 버전의 엔진이라고 한다. 기존의 6.0 대에서 2 단계 이전의 버전이다. 왜 2단계나 이전 버전으로 돌아갔을까? 안철수 연구소와의 계약이 어떤 식으로든 영향을 미치지 않았을까한다.
카스퍼스키가 뛰어난 백신이지만 시스템 리소스를 많이 차지한다는 단점이 있었고 그게 최근 버전에서야 해결이 되어 6.0이 아닌 7.0이 제공되었으면 좋겠지만 오히려 4.0이 되어 버렸다.  안철수 연구소에서 제공하는 백신 엔진이 들어가면 그걸 선택해야할지 고민이 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림에서처럼 백신 엔진은 카스퍼스키 관련된게 4개가 되고 22MB가 조금 넘는다.  PC 그린은 2개가 제공되어 9MB가까이 치지하고 있다. 합치면 30MB를 넘어선다.

그렇데 밑에 있는 2개는 뭐냐.  내가 그다지 좋아하지 않는 녀석 2개가 떡하니 있다.  이제 지우기도 귀찮은 놈이다.

2) 엔진 업데이트

사용자 삽입 이미지

환경 설정에 엔진 업데이트 설정이 있는데 부팅할 때마다 업데이트할 때가 기본으로 되어 있다.  안전을 위해 PC가 켜질 때 업데이트하는 것에 대해서 PC 켜질 때 부담이 되지만 나쁘게 생각하지 않는다. 오히려 다른 엔진의 경우 사용중에 업데이트되는게 있으면 바로 업데이되게 하는 기능이 있는데 없는게 아쉽다.

그리고 이번 엔진은 압축 파일은 지원하지 않는다고하니(1/21일 엔진) 참고하시기 바란다.


3) 지원하는 운영체제
사용하는 PC 중의 하나가 비스타 64를 사용한다. 비스타 64를 지원하는 백신 프로그램도 많지만 지원하지 않는 백신 프로그램도 많다.
지난 번에 알약도 vista 64에서는 동작을 안해 PC 그린은 지원할 걸로 기대했는데 역시나 지원을 하지 않는다.  엔진 버전이 4.0 대로 아주 옛날에 나온 것이라 고려가 되지 않아서일 듯 하다.

비스타 64를 운영체제로 쓰는 경우 이를 지원하는 Avast를 쓰는 수 밖에 없다.

엔진을 업데이트해서 비스타 64도 지원해 주었으면 한다.


개인이 무료로 쓸 수 있는 Avast,  PC 그린, 알약과 같은 좋은 백신들이 많이 나왔다. 어떤 것을 써도 바이러스 잡는데는 만족할 하다.  그냥 한번 설치해서 써도 좋고 이것 저것 설치해서 맘에 드는 것을 골라 쓰는 것도 괜찮을 듯 하다.  하지만 무료 백신이라고해서 2개 이상 설치해 놓고 실시간 감시하면 시스템이 바보가 될 수 있으니 하나만 설치하여 쓰길 권장하고 2개 이상 쓰더라도 실시간 감시는 꼭 하나만 해 놓고 쓰도록 한다.


submit
NHN의 네이버에서 네이버 PC 그린을 공개하였다.  이스트소프트에서 무료로 백신을 공개한 것처럼 네이버 PC 그린도 무료 백신 프로그램이 포함되어 있다.

네이버  PC 그린 다운로드하러 가기

회사야 라이선스 계약을 맺은 백신 프로그램을 쓰고 있기 때문에 바이러스 걱정을 하지 않지만 집에서는 개인에게 무료 공개된 avast를 사용하다 얼마전에 이스트 소프트의 알약을 사용해 왔다.

2007/06/11 - [소프트웨어 사용] - 쓸만한 무료 백신 프로그램 AVAST


알약이 백신 프로그램 중에서는 성능이 높기로 유명한 비트 디팬더 엔진을 사용하기 때문에 무료라하지만 안심하고 쓸 수 있었다.

이번에 네이버 PC 그린 역시 기대가 가는 백신 프로그램이 포함되어 있다.   백신 프로그램 순위를 따지면 항상 상위 그룹에 끼는 Kaspersky 엔진을 사용한 백신이기 때문이다.

그래서 설치하여 지금 사용하고 있는 중이다. 아직 내 PC에 바이러스가 없기 때문에 그리고 앞으로도 바이러스가 없길 바라기 때문에 백신 프로그램이 바이러스를 잘 잡아내는지는 알 수 없다.  단순하게 쓰면서 고쳤으면 하는 것만 적어 보았다.


1) 엔진 버전 업데이트
사용자 삽입 이미지

네이버 PC 그린에 사용된 카스퍼스키의 백신 엔진은 눈으로 확인하기 어렵다. 그림에서처럼 08.01.22.01 형태로 나온다. 카스퍼트시가 아직 8.0이 나오지 않았는데 왜 이리 버전이 나온가 했는데 엔진 버전이 아니라 날짜를 사용하고 있다.  어제 날짜인 1얼 22일의 1번째 엔진이란 뜻으로 보인다.

실제 엔진은 4.0 버전의 엔진이라고 한다. 기존의 6.0 대에서 2 단계 이전의 버전이다. 왜 2단계나 이전 버전으로 돌아갔을까? 안철수 연구소와의 계약이 어떤 식으로든 영향을 미치지 않았을까한다.
카스퍼스키가 뛰어난 백신이지만 시스템 리소스를 많이 차지한다는 단점이 있었고 그게 최근 버전에서야 해결이 되어 6.0이 아닌 7.0이 제공되었으면 좋겠지만 오히려 4.0이 되어 버렸다.  안철수 연구소에서 제공하는 백신 엔진이 들어가면 그걸 선택해야할지 고민이 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림에서처럼 백신 엔진은 카스퍼스키 관련된게 4개가 되고 22MB가 조금 넘는다.  PC 그린은 2개가 제공되어 9MB가까이 치지하고 있다. 합치면 30MB를 넘어선다.

그렇데 밑에 있는 2개는 뭐냐.  내가 그다지 좋아하지 않는 녀석 2개가 떡하니 있다.  이제 지우기도 귀찮은 놈이다.

2) 엔진 업데이트

사용자 삽입 이미지

환경 설정에 엔진 업데이트 설정이 있는데 부팅할 때마다 업데이트할 때가 기본으로 되어 있다.  안전을 위해 PC가 켜질 때 업데이트하는 것에 대해서 PC 켜질 때 부담이 되지만 나쁘게 생각하지 않는다. 오히려 다른 엔진의 경우 사용중에 업데이트되는게 있으면 바로 업데이되게 하는 기능이 있는데 없는게 아쉽다.

그리고 이번 엔진은 압축 파일은 지원하지 않는다고하니(1/21일 엔진) 참고하시기 바란다.


3) 지원하는 운영체제
사용하는 PC 중의 하나가 비스타 64를 사용한다. 비스타 64를 지원하는 백신 프로그램도 많지만 지원하지 않는 백신 프로그램도 많다.
지난 번에 알약도 vista 64에서는 동작을 안해 PC 그린은 지원할 걸로 기대했는데 역시나 지원을 하지 않는다.  엔진 버전이 4.0 대로 아주 옛날에 나온 것이라 고려가 되지 않아서일 듯 하다.

비스타 64를 운영체제로 쓰는 경우 이를 지원하는 Avast를 쓰는 수 밖에 없다.

엔진을 업데이트해서 비스타 64도 지원해 주었으면 한다.


개인이 무료로 쓸 수 있는 Avast,  PC 그린, 알약과 같은 좋은 백신들이 많이 나왔다. 어떤 것을 써도 바이러스 잡는데는 만족할 하다.  그냥 한번 설치해서 써도 좋고 이것 저것 설치해서 맘에 드는 것을 골라 쓰는 것도 괜찮을 듯 하다.  하지만 무료 백신이라고해서 2개 이상 설치해 놓고 실시간 감시하면 시스템이 바보가 될 수 있으니 하나만 설치하여 쓰길 권장하고 2개 이상 쓰더라도 실시간 감시는 꼭 하나만 해 놓고 쓰도록 한다.


submit

백신이 비스타를 지원하고 있는지 알아보기

비스타를 지원하지 못하는 프로그램들이 아직 상당 수가 있습니다.  여타 프로그램들은 불편함을 참고 견딜 수 있지만 백신 프로그램은 불편함을 참고 견딜 수가 없습니다.  다른 프로그램들은 사용을 안하면 그만이지만 백신 프로그램은 사용을 하지 않으면 자기가 원하지 않는 상태에서 바로 바이러스에 감염되어 버리기 때문입니다.

비스타를 지원하지 못하는 백신 프로그램들이 상당 수 있습니다.  하우리의 바이로봇이나 안철수연구소의 V3 등이 비스타를 지원하지 못하였는데 3월에 비스타 지원 패치를 낸다고하였는데 나왔는지 모르겠습니다.

비스타를 32비트가 아닌 64 비트를 쓰니 32 비트를 쓸때보다 지원하지 못하는 것이 더 많습니다.  바이러스 백신 프로그램들 그 중의 대표적인 것입니다.

비스타 64 비트 버전에서 백신 프로그램을 설치하고 프로그램이 동작되는 것만 보고 안심하고 있었는데 실제로는 실시간 감시는 안되어 바이러스가 걸려도  모르는 상태였던 적이 있습니다.  실시간 감시는 안되고 수동으로 바이러스를 검사하면 바이러스를 검출해내는 정도의 수준인 상태이지요.  병을 알아서 병에 걸리지 않도록 예방하는게 아니라 병에 걸리면 그때 치료만 가능한 상태죠. 치료하면 이전 상태로 완벽하게되면 다행이지만 어떤 경우는 파일이 손상될 수도 있고하여 완벽하게 복구가 되지 않는 경우가 있습니다.

백신의 실시간 감시는 시스템을 조금 더 감시하여 시스템 자원을 차지하지만 PC의 보호를 위해서는 꼭 켜 놓아야 합니다.

그런데 비스타 또는 다른 OS에서 바이러스 백신이 실제로 실시간 감시가 되고 있는지 여부를 파악하는 방법이 쉽지 않습니다. 그냥 옵션이 켜져 있으면 되는 줄로 알고 있지요. 실제로 그런지 검사해 보시기 바랍니다. 


바이러스를 실시간으로 감시하는지 테스트하는 방법은 아래 파일을 다운로드 받아 보는 것입니다.


아래 파일은 진단명 "EICAR TEST-NOT VIRUS"로 검사되는 파일인데 시스템에 영향을 주지 않는 공식 백신 테스트 파일입니다.

실시간 바이러스 감시 테스트 파일 다운로드는 아래 파일 클릭

EICAR TEST-NOT VIRUS.rar

실시간 바이러스 감시 테스트 파일





위 파일을 다운로드 받을 때 경고 메시지를 뿌리고,  파일을 다운로드한 후 압축을 풀 때 경고 메시지를 뿌린다면 실시간 감시가 되고 있는 것입니다.  파일을 다운로드하거나 압축을 풀 때 아무 메시지 없이 받아지고 압축이 풀리면 실시간 감시가 되지 않는 상태입니다.   실시간 감시가 되지 않더라도 수동으로 압축을 푼 해당 폴더를 검사를 하면 그때는 검사가 되면 수동 검사까지만 지원하는 것입니다.


실시간 감시가 되는 백신 프로그램에서 테스트해 보니 첨부한 파일을 다운르드하려고하면 아래 그림과 같이 경고 메시지가 나오며 파일을 다운로드할 수 없게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실시간 감시를 끈 후 강제로 파일을 다운로드 하고 다시 실시간 감시를 켠 후 압축을 풀어 보았습니다.
역시 바이러스를 검사해 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비스타에서 백신이 실시간으로 검사되는지 확인하실 분은 첨부 파일로 검사해보고, 바이러스를 실시간으로 감시하지 못한다면 다른 프로그램으로 바꾸십시오.

사용하는 프로그램이 비스타에서 제대로 지원하고 있는지 답글로 달아 주시면 바이러스 백신 선택하는데 도움이 될 듯하군요.


  1. Favicon of http://www.mediamob.co.kr BlogIcon 미디어몹 at 2007.03.13 17:58 신고 [edit/del]

    생각의 자유 회원님의 포스트가 미디어몹 헤드라인에 링크되었습니다.

    Reply
  2. Favicon of http://messer.tistory.com BlogIcon 메서슈미트 at 2007.03.13 23:02 신고 [edit/del]

    저도 avast! 썻는데 비스타에서 모든 기능 정상동작하더군요. XP에서와 큰 차이는 없는 느낌.
    NOD32는 현재 비스타에서 오히려 더 좋아지니 최강이라고 하는군요. (안써봤습니다만)
    카스퍼스키 안티바이러스는....설치조차 안됩니다. ㄱ-

    Reply
    • Favicon of http://www.osnews.kr BlogIcon OSNews sonamu at 2007.03.14 10:03 신고 [edit/del]

      XP 쓸 때는 다른 프로그램을 썻습니다만 비스타에서는 제대로 동작을 안해서 바꾸었지요. 카스퍼스카이는 MS에서도 공식 인정한 비스타 지원 프로그램으로 나오더군요. 버전에따라 설치되고 되지 않고하니 최신 버전에서는 동작할 겁니다.

    • Favicon of http://messer.tistory.com BlogIcon 메서슈미트 at 2007.03.15 07:39 신고 [edit/del]

      공식 지원하는건 카스퍼스키 인터넷 시큐리티입니다. 방화벽 프로그램이던가...아무튼 카스퍼스키 안티바이러스는 해당 안되며, 저만 그런지는 몰라도 설치부터가 안됩니다.

    • Favicon of http://www.osnews.kr BlogIcon OSNews sonamu at 2007.03.15 09:44 신고 [edit/del]

      여기에 비스타 지원 관련 백신 목록이 있는데 카스퍼 스카이도 있네요.

      http://www.iexbeta.com/wiki/index.php/Windows_Vista_Software_Compatibility_List#AntiSpam_.26_AntiSpyware

submit

백신이 비스타를 지원하고 있는지 알아보기

비스타를 지원하지 못하는 프로그램들이 아직 상당 수가 있습니다.  여타 프로그램들은 불편함을 참고 견딜 수 있지만 백신 프로그램은 불편함을 참고 견딜 수가 없습니다.  다른 프로그램들은 사용을 안하면 그만이지만 백신 프로그램은 사용을 하지 않으면 자기가 원하지 않는 상태에서 바로 바이러스에 감염되어 버리기 때문입니다.

비스타를 지원하지 못하는 백신 프로그램들이 상당 수 있습니다.  하우리의 바이로봇이나 안철수연구소의 V3 등이 비스타를 지원하지 못하였는데 3월에 비스타 지원 패치를 낸다고하였는데 나왔는지 모르겠습니다.

비스타를 32비트가 아닌 64 비트를 쓰니 32 비트를 쓸때보다 지원하지 못하는 것이 더 많습니다.  바이러스 백신 프로그램들 그 중의 대표적인 것입니다.

비스타 64 비트 버전에서 백신 프로그램을 설치하고 프로그램이 동작되는 것만 보고 안심하고 있었는데 실제로는 실시간 감시는 안되어 바이러스가 걸려도  모르는 상태였던 적이 있습니다.  실시간 감시는 안되고 수동으로 바이러스를 검사하면 바이러스를 검출해내는 정도의 수준인 상태이지요.  병을 알아서 병에 걸리지 않도록 예방하는게 아니라 병에 걸리면 그때 치료만 가능한 상태죠. 치료하면 이전 상태로 완벽하게되면 다행이지만 어떤 경우는 파일이 손상될 수도 있고하여 완벽하게 복구가 되지 않는 경우가 있습니다.

백신의 실시간 감시는 시스템을 조금 더 감시하여 시스템 자원을 차지하지만 PC의 보호를 위해서는 꼭 켜 놓아야 합니다.

그런데 비스타 또는 다른 OS에서 바이러스 백신이 실제로 실시간 감시가 되고 있는지 여부를 파악하는 방법이 쉽지 않습니다. 그냥 옵션이 켜져 있으면 되는 줄로 알고 있지요. 실제로 그런지 검사해 보시기 바랍니다. 


바이러스를 실시간으로 감시하는지 테스트하는 방법은 아래 파일을 다운로드 받아 보는 것입니다.


아래 파일은 진단명 "EICAR TEST-NOT VIRUS"로 검사되는 파일인데 시스템에 영향을 주지 않는 공식 백신 테스트 파일입니다.

실시간 바이러스 감시 테스트 파일 다운로드는 아래 파일 클릭

EICAR TEST-NOT VIRUS.rar

실시간 바이러스 감시 테스트 파일





위 파일을 다운로드 받을 때 경고 메시지를 뿌리고,  파일을 다운로드한 후 압축을 풀 때 경고 메시지를 뿌린다면 실시간 감시가 되고 있는 것입니다.  파일을 다운로드하거나 압축을 풀 때 아무 메시지 없이 받아지고 압축이 풀리면 실시간 감시가 되지 않는 상태입니다.   실시간 감시가 되지 않더라도 수동으로 압축을 푼 해당 폴더를 검사를 하면 그때는 검사가 되면 수동 검사까지만 지원하는 것입니다.


실시간 감시가 되는 백신 프로그램에서 테스트해 보니 첨부한 파일을 다운르드하려고하면 아래 그림과 같이 경고 메시지가 나오며 파일을 다운로드할 수 없게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실시간 감시를 끈 후 강제로 파일을 다운로드 하고 다시 실시간 감시를 켠 후 압축을 풀어 보았습니다.
역시 바이러스를 검사해 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비스타에서 백신이 실시간으로 검사되는지 확인하실 분은 첨부 파일로 검사해보고, 바이러스를 실시간으로 감시하지 못한다면 다른 프로그램으로 바꾸십시오.

사용하는 프로그램이 비스타에서 제대로 지원하고 있는지 답글로 달아 주시면 바이러스 백신 선택하는데 도움이 될 듯하군요.


submi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