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ia Log

요즘 나오는 휴대폰 출고 가격이 거의 100만원에 육박하지만 점점 더 맘에 드는 고급 기종이 나오다보니 약정 기간 2년이 지나면 휴대폰을 바꾸는 경우가 많습니다.  가끔은 새로 나온 휴대폰을 쓰고 싶어서 약정 기간이 남아서 할부 원금이 있는 경우에도 새로 휴대폰을 사기도 합니다.  자주 바꾸는 분들은 휴대폰이 싸게 나오는 기간을 잘 노려 일명 버스폰을 구매해 6개월 단위로 바꾸는 경우도 있습니다.


전화기를 바꿀 경우 iOS의 경우 백업만 해 두었다면 다른 기기로 바꾸어도 원 상태로 그대로 돌아갑니다. 이번에 아이폰 3GS에서 아이폰 5로 바꾼 회사 직원분들도 아이폰 3GS에서 백업을 해두고 아이폰 5에서 복원을 하니 아이폰 5에도 아이폰 3GS에서 쓰던 내용이 그대로 복원되어 있습니다.


그런데 안드로이드 폰은 아이폰과 달리 원상태로 복구가 되지 않습니다.  그래서 휴대폰을 루팅한 후 티타늄 백업과 같은 어플로 백업하고 복원하기도 합니다.


루팅안한 폰에서 백업할 때 가장 문제가되는 것이 SMS 문자와 카카오톡과 같은 SNS 데이터입니다.  페이스북이나 트위터 등은 서버에 기록이 남기 때문에 기기를 바꾸어도 계정만 등록하면 그대로 나와 신경을 쓰지 않아도됩니다. 


하지만 SMS 문자 메시지나 카카오톡 문자 내용은 기기를 바꾸면 초기화되어 데이터가 모두 날라가 처음 실행하면 아무 내용도 없는 빈 화면만 나옵니다. 이 때문에 전화기를 바꾸는 경우 그동안 주고 받은 문자 메시지 내용을 잃어버리는 어처구니 없는 일이 발생합니다. 


SMS 문자의 경우에는 다행이도 백업 및 복구해주는 유틸이 있습니다.  GMail과 연동하여 백업하고 복구해주는 유틸도 있지만 전 그냥 로칼에 데이터를 보관했다가 복구해주는 프로그램이 편하더군요. 백업할 때나 복원할 때 속도가 아주 빠릅니다. 


제가 쓰는 프로그램은 SMS Backup & Restore라는 프로그램으로 안드로이드 마켓에서 무료로 설치 가능한 프로그램입니다.




SMS 백업 및 복구 프로그램 SMS Backup & RestoreSMS 백업 및 복구 프로그램 SMS Backup & Restore


SMS 백업 및 복구 프로그램 SMS Backup & Restore를 실행하면 위 그림처럼 나타납니다. 


백업을 누르면 파일 이름을 묻고 다음 그림처럼 백업을 해 줍니다.  백업은 XML 파일로 만들어 주고 파일 기본 이름은 백업시의 날짜와 시간이 됩니다.





나중에 휴대폰을 바꾼 경우에는 복구를 눌러 가장 최근에 저장한  XML 파일을 불러오면 됩니다. 


기본값으로 외장 메모리에 저장됩니다.





다만 기기 자체를 잃어버리거나 실수로 외장 메모리를 포멧해 버린다면 데이터가 모두 날라가 버립니다.  분실이나 실수로 포멧하는 경우를 대비 하고 싶다면 XML 파일을 이메일로 보내거나 다른 매체에 보관해 두면 됩니다.



신고


  1. at 2013.01.16 09:32 [edit/del]

    비밀댓글입니다

    Reply
    • Favicon of http://www.osnews.kr BlogIcon OSNews sonamu at 2013.01.16 09:52 신고 [edit/del]

      따로 설정하는 부분이 없습니다. 그냥 백업하기 누르면 됩니다.

      제가 지금은 기본 문자 메시지를 쓰고 있고 전에는 Go SMS를 썼었는데 그때도 백업 및 복구가 잘 되었습니다.

      혹시 문자 메시지 프로그램을 기본이 아닌 다른 어플을 쓰고 있지 않나요? 다른 어플로 가서 그런 것이 아닐까도 생각이 드네요.

      그리고 메뉴 버튼을 눌러 환경설정에서 저장 경로를 한번 살펴 보세요. 백업 폴더를 지정할 수 있는데 없는 경로로 설정되면 그럴 수도 있지 않을까 합니다.

  2. at 2013.01.16 11:18 [edit/del]

    비밀댓글입니다

    Reply
    • Favicon of http://www.osnews.kr BlogIcon OSNews sonamu at 2013.01.16 11:38 신고 [edit/del]

      스크린삿을 보면 맨 위 우측 시계 밑에 보면 점 세개가 보입니다. 그걸 누르면 메뉴가 나타납니다.

      그걸 누르면 환경 설정이 나타나고
      환경 설정에 보면 백업할 폴더가 있습니다.
      거기서 경로 지정해 보세요.

      제가 ICS와 젤리빈 환경에서 써봤는데 프로요 이하일 때는 지원하는지 잘 모르겠네요.

  3. 차민주 at 2013.01.16 11:47 신고 [edit/del]

    백업시 이름설정을 따로해야되는건가요?
    현재시간으로나오던데요.

    Reply
  4. iz at 2013.02.19 12:29 신고 [edit/del]

    문자 백업을 시도했는데
    지금 사용하는 기기가 아닌 그 이전 기기에 있던 문자가 백업이 되네요;;
    왜 이런걸까요 ㅠㅠ

    Reply
    • Favicon of http://www.osnews.kr BlogIcon OSNews sonamu at 2013.02.19 14:04 신고 [edit/del]

      문자 백업은 날마다 할수가 있어서 데이터가 여러개 생길 수 있습니다. 이름을 주지 않으면 기본으로 백업한 날짜, 시간 형태로 백업 파일이 만들어지더군요.

      복원하실 때 백업 파일을 이전 것으로 선택하였을 듯 하네요. 복원하실 때 백업 어떤 걸로 했는지 잘 살펴 보세요.

  5. 부자되세요 at 2013.04.14 21:04 신고 [edit/del]

    혹시 mms도 완벽하게 복구가되나요?
    sms같은 경우 백업어플이 많은데 mms는 제대로 되는게 없어서 할수없이 루팅후 mybackup이나 티타늄을 사용해야해서요...

    Reply
  6. 부자되세요 at 2013.04.14 21:04 신고 [edit/del]

    혹시 mms도 완벽하게 복구가되나요?
    sms같은 경우 백업어플이 많은데 mms는 제대로 되는게 없어서 할수없이 루팅후 mybackup이나 티타늄을 사용해야해서요...

    Reply

submit

컴퓨터를 사용하다보면 데이터들이 계속적으로 쌓입니다.   인터넷을 하면서 재미있는 동영상을 다운로드할 수 있고, 멋진  풍경이나 사람들의 아름다운 모습이 담긴 사진을 보관할 수도 있습니다.  재미있는 게임도 설치할 수 있고,  업무에 사용할 프로그램을 설치할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전 이렇게 만들어진 데이터들은 제게 큰 의미가 없습니다. 내가 만든 파일도 아니고 그냥 잠시 사용하거나 감상을 하기 위해 보관하는 파일일뿐 오래 오래 길이 길이 간직할 필요는 없습니다.

제일 중요한 것은 직접 만든 데이터들입니다.  사진을 취미로 하다보니(꼭 취미가 아닐지라도) 아이들의 커가는 모습을 찍기도하고,  여행가서 멋진 풍경, 꽃, 나무를 찍기도 합니다.   어떨 때는 비디오로 담기도하지만 비디오는 잘 안 찍게되더군요. 그리고  업무를 하면서 만든 파일, 이런 저런 기록을 위해 만든 문서 파일들. 이런 직접 만든 데이터 파일들이 내 컴퓨터에 있는 가장 소중한 파일들입니다.

프로그램이나 다운로드 받은 동영상은 있어도 그만 없어도 그만이고, 필요하면 다시 다운로드 받고, 상용이면 AS 받거나 다시 구입을 하면 됩니다. 하지만 직접 만든 소중한 추억이 담긴 데이터는 한번 날라가버리면 다시 복구할 수가 없습니다.

그런데 보관하는데는 많은 시간이 걸리지만 망가지는 것은 한 순간입니다.  바이러스에 걸려서 망가질 수도 있고 하드 디스크가 망가질 수도 있습니다.

그래서 저는 중요한 데이터는 원본 데이터는 그대로 두고

1) 압축 파일 형태로 보관
2) 데이터들을 DVD로 복사
3) 다른 PC에 보관

하는 방법으로 데이터를 관리합니다.

원본이 가장 소중하니 원본이 망가지면 않도록 관리하지만 혹시나 망가질 수 있으므로

첫번째 방법으로 압축 파일 형태로 보관을 하는데 이는 주로 사진이 많기 때문인데 바이러스에 걸려 사진 파일이 한꺼번에 망가진 경험이 있기 때문입니다.  백신 프로그램을 설치하여 바이러스 걱정은 없지만 혹시나 바이러스에 걸려 원본이 망가져도 압축 파일이 남아 있기 때문에 그걸로 복구가 가능하기 때문입니다.

두번째 방법으로는 DVD로 보관하는 것입니다.  조금 귀찮기는 하지만 한번 백업해 두면 DVD가 망가지지 않는한 바이러스 때문에 문서나 사진이 손상되거나 파일이 삭제되거나, 다른 파일로 변경되거나, 지워지거나할 걱정이 없습니다.

세번째 방법은 PC가 망가지거나할 경우가  생기는데 그럴 경우를 대비하기 위해 다른 PC에 복사를 해 둡니다. (PC가 1대인데 하드가 2개일 경우에  다른 디스크를 이용할 수도 있겠네요.) 이 정도 방법을 쓰면 데이터는 안전하게 관리가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세번째 방법을 쓰는데 아주 편리한 유틸리티가 있네요.  Allway Sync 라는 프로그램인데 가장 최근 버전은 6.3.3입니다.

두개의 폴더를 비교하여 추가되거나 변경된 것을 서로 씽크하여 가장 최근 것으로 만들어 줍니다.  실수로 지우더라도 다른 곳의 파일로 복구가 가능합니다.

동기화를 간편하게 Allway Sync

동기화를 간편하게 Allway Sync



Allway Sync 프로그램을 처음 써 보는데 이미 많은 분들이 써 보시고 좋은 평가를 내렸는지 벌써 몇군데에 글이 올라와 있네요.  설치할 때에는 한글이 나오지 않지만 설치하고나면 한글로 나오게할 수 있습니다. 자세한 Allway Sync 소개는 다음 글들을 참고하세요.

1. Allway Sync 최신 파일 다운로드하기(Allway Sync 6.3.3)
 http://allwaysync.com/download.html

2.  2개 폴더의 모든 파일들을 비교해주는 "Allway Sync" v6.1.3 
http://kr.blog.yahoo.com/mycomgo/1476

3. 동기화 프로그램의 활용 !! [ 약간의 스크롤 압박 ]
http://cafe.naver.com/usboffice.cafe?iframe_url=/ArticleRead.nhn%3Farticleid=3287


참고


하위버전인 3.03 버전인데 제한이 없다고하네요.

신고


  1. pkj0236 at 2009.09.14 11:26 신고 [edit/del]

    무슨 말인 도통 알아 먹을 수 없씀.

    Reply

submit

컴퓨터를 사용하다보면 데이터들이 계속적으로 쌓입니다.   인터넷을 하면서 재미있는 동영상을 다운로드할 수 있고, 멋진  풍경이나 사람들의 아름다운 모습이 담긴 사진을 보관할 수도 있습니다.  재미있는 게임도 설치할 수 있고,  업무에 사용할 프로그램을 설치할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전 이렇게 만들어진 데이터들은 제게 큰 의미가 없습니다. 내가 만든 파일도 아니고 그냥 잠시 사용하거나 감상을 하기 위해 보관하는 파일일뿐 오래 오래 길이 길이 간직할 필요는 없습니다.

제일 중요한 것은 직접 만든 데이터들입니다.  사진을 취미로 하다보니(꼭 취미가 아닐지라도) 아이들의 커가는 모습을 찍기도하고,  여행가서 멋진 풍경, 꽃, 나무를 찍기도 합니다.   어떨 때는 비디오로 담기도하지만 비디오는 잘 안 찍게되더군요. 그리고  업무를 하면서 만든 파일, 이런 저런 기록을 위해 만든 문서 파일들. 이런 직접 만든 데이터 파일들이 내 컴퓨터에 있는 가장 소중한 파일들입니다.

프로그램이나 다운로드 받은 동영상은 있어도 그만 없어도 그만이고, 필요하면 다시 다운로드 받고, 상용이면 AS 받거나 다시 구입을 하면 됩니다. 하지만 직접 만든 소중한 추억이 담긴 데이터는 한번 날라가버리면 다시 복구할 수가 없습니다.

그런데 보관하는데는 많은 시간이 걸리지만 망가지는 것은 한 순간입니다.  바이러스에 걸려서 망가질 수도 있고 하드 디스크가 망가질 수도 있습니다.

그래서 저는 중요한 데이터는 원본 데이터는 그대로 두고

1) 압축 파일 형태로 보관
2) 데이터들을 DVD로 복사
3) 다른 PC에 보관

하는 방법으로 데이터를 관리합니다.

원본이 가장 소중하니 원본이 망가지면 않도록 관리하지만 혹시나 망가질 수 있으므로

첫번째 방법으로 압축 파일 형태로 보관을 하는데 이는 주로 사진이 많기 때문인데 바이러스에 걸려 사진 파일이 한꺼번에 망가진 경험이 있기 때문입니다.  백신 프로그램을 설치하여 바이러스 걱정은 없지만 혹시나 바이러스에 걸려 원본이 망가져도 압축 파일이 남아 있기 때문에 그걸로 복구가 가능하기 때문입니다.

두번째 방법으로는 DVD로 보관하는 것입니다.  조금 귀찮기는 하지만 한번 백업해 두면 DVD가 망가지지 않는한 바이러스 때문에 문서나 사진이 손상되거나 파일이 삭제되거나, 다른 파일로 변경되거나, 지워지거나할 걱정이 없습니다.

세번째 방법은 PC가 망가지거나할 경우가  생기는데 그럴 경우를 대비하기 위해 다른 PC에 복사를 해 둡니다. (PC가 1대인데 하드가 2개일 경우에  다른 디스크를 이용할 수도 있겠네요.) 이 정도 방법을 쓰면 데이터는 안전하게 관리가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세번째 방법을 쓰는데 아주 편리한 유틸리티가 있네요.  Allway Sync 라는 프로그램인데 가장 최근 버전은 6.3.3입니다.

두개의 폴더를 비교하여 추가되거나 변경된 것을 서로 씽크하여 가장 최근 것으로 만들어 줍니다.  실수로 지우더라도 다른 곳의 파일로 복구가 가능합니다.

동기화를 간편하게 Allway Sync

동기화를 간편하게 Allway Sync



Allway Sync 프로그램을 처음 써 보는데 이미 많은 분들이 써 보시고 좋은 평가를 내렸는지 벌써 몇군데에 글이 올라와 있네요.  설치할 때에는 한글이 나오지 않지만 설치하고나면 한글로 나오게할 수 있습니다. 자세한 Allway Sync 소개는 다음 글들을 참고하세요.

1. Allway Sync 최신 파일 다운로드하기(Allway Sync 6.3.3)
 http://allwaysync.com/download.html

2.  2개 폴더의 모든 파일들을 비교해주는 "Allway Sync" v6.1.3 
http://kr.blog.yahoo.com/mycomgo/1476

3. 동기화 프로그램의 활용 !! [ 약간의 스크롤 압박 ]
http://cafe.naver.com/usboffice.cafe?iframe_url=/ArticleRead.nhn%3Farticleid=3287


참고


하위버전인 3.03 버전인데 제한이 없다고하네요.

신고


submit

티스토리 툴바